‘쥴리’ 의혹 기소한 검찰, 국민참여재판 반대

메이저사이트

검찰이 ‘쥴리’ 의혹을 제기한 이들에 대한 재판을 국민참여재판으로 진행하는 것에 반대했다. 서울중앙지법 제34형사부(강규태 부장판사)는 13일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정천수 열린공감TV 전 대표와 안해욱 전 대한초등학교태권도협회장, 김모씨(닉네임 쎈언니)에 대한 첫 공판준비기일을 열었다. 안 전 회…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