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에 “예의 지키라” 꾸짖은 보수언론, 문재인 정부 때는 달랐다

메이저사이트

대통령실이 지난 21일 대통령 출근길 문답을 중단하면서 MBC 기자의 태도를 문제삼은 가운데, <조선>과 <중앙> 등 보수언론들도 MBC 기자를 향해 “예의를 지켜라”고 지적하고 나섰다. 문재인 대통령 시절, 특정 기자의 질문을 둘러싼 논란이 있던 당시와는 전혀 다른 태도다.<조선일보>는 22일 ‘대통령 …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