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사시킬까 길들일까… 오세훈 손에 달린 TBS의 운명

메이저사이트

오세훈 서울시장은 TBS를 어떻게 할까. 지난 15일 서울시의회는 ‘TBS 지원 폐지 조례’를 통과시켰다. 승자와 패자는 명확하다. 서울시의회 국민의힘 의원들은 지지자들은 물론 시민들에게 강한 존재감을 남기면서 승자가 됐고, ‘언론탄압’이라고 반발한 민주당 의원들은 조례 제정을 막지 못하고 힘없이 패배했다. 가장 큰 …

기사 더보기